" 블로거 그대들은 위대하다" "역사의 현장을 국민들에게 전달하고 있다."


노무현 전대통령이 23일 서거 하시고 국민들은 깊은 슬픔에 잠겨 있습니다. 또한 서울이 아닌 지방에서 일어난 일이기에 발빠르게 취재를 하고 소식을 전해야 하는 기자들이 쉽게 움직이지 못하고 있습니다.

특히, 이번 사안은 노사모측에서 조중동 기자들은 꺼리고 있어 특히 어떤 일들이 벌어지고 있는지 잘 모르고 있는 실정이었습니다. 또한 방송국도 쫒겨나고 하는 수모를 겪고 있어서 현장의 소식 전달은 그리 쉽지가 않습니다.

하지만 지금 몇몇 블로거들이 신속한 대응으로 현장 취재를 하여 현장 상황을 전달해 주고 있습니다. 슬픔에 잠긴 봉하마을과 노전대통령님의 편한히 가시게 하기 위한 조문 행렬에 대한 분위기를 전달해 주고 있는 것입니다.

지금 대표적인 블로거로는 한글로, 김훤주,거다란,고재열 등이 발빠르게 현장을 취재하여 각종 메타 블로그에 송고를 해 주고 있습니다. 이미 얼굴로 아는 블로거들이군요.


일반적인 조.중.동 언론에는 기사는 몇줄씩 있지만 현장의 생생한 사진은 그리 볼수 없습니다. 그런 부분들은 현장에서 보다 발빠르게 그리고 아주 솔직 담백하게 어떤이의 눈치도 보지 않고 편집도 하지 않는 있는 그대로의 소식을 전달해 주고 있습니다. 기자들이 보내는 현지 소식은 아무래도 이것저것 각 언론에 맞게 또 구색을 갖출수 밖에 없어 한계가 있습니다.

하지만, 블로거는 어떤이의 눈치도 보지 않습니다. 그냥 있는 그대로 느낌 그대로, 그때 북받쳐 오르는 감정 그대로를 솔직하게 올려 주고 있습니다. 그것이 진정 살아 있는 현장 느낌일 것입니다.



"블로거들이 재 조명 되는 것입니다"



김훤주기자는  경남도민일보 기자로서 블로거로 지난번 장애인 체험행사때에도 저와 같은 팀이 되어 체험 한 바가 있으며 거다란님은 지금 부산블로거모임의 엔조이부산넷의 필진으로 부산에 거주하며 시사쪽 유명 블로거입니다. 또한 한글로님도 지난 부산지하철 장애인 체험에서 같이 체험을 하였으며 , 독설닷컴에 고재열 기자님은 이미 유명하신 분이니까 더 이상 언급하지 않겠습니다.





                                                             <김주완기자의  봉하마을 분위기 포스팅>



                                                     <김주완,김훤주기자가 포스팅한 내용>


                                                 <커서님의 노무현 전대통령에 대한 포스팅>
        



                                                       <고재열기자의 봉하마을 포스팅>

위에 거다란님 글 같은 경우에는 무려 30만명 가까이  글을 읽고 같이 울고, 느낄수 있는 마음을 같이 하였습니다. 단 이틀만에 글 포스팅 하나가 30만명에 가까운 글을, 소식을 감정을 이끌어 낼수 있는 것은 블로거가 유일할 것입니다. 물론, 다른 기사나 방송도 있겠지만 그리 감동적이지는 못할 것입니다.


특히 이번처럼 일부 기자들은 거부하는 상황에서는 "블로거"들의 활약은 더욱 뛰어 났었습니다. 아직 며칠 더 남았지만 마지막까지 생생한 목소리와 현장의 분위기를 전달해 주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서울에서  국민장으로 치러진다고 하니 부디 서울에 있는 블로거들의 생생한 현장 소식도 들려 주시기 바랍니다. @엔시스(sis@sis.pe.kr)

신고
Posted by 엔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