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어제 밤늦게 작성하였습니다.

오늘은 노무현 전 대통령 영결식 날이다. 이제는 영원히 돌아 오지 못할 그 분. 저녁을 먹는데 tv에서 나오는 영결식을 결국 밥을 먹지 못할 정도로 눈물이 흐른다. 아내와 같이 밥을 먹다가 아내는 끝내 눈물을 흘린다. 잠시 숟가락을 놓았다. 그리고 노무현이란 사람이 어떤 정치역정이 있었고 인간 노무현에 대한 조명을 하나 하나씩 해 주었다. 그러다 문득 책꽂이에 있는 책이 생각나 책상앞에 앉았고  한권에 손이 갔다.

언제인가 아마도 지금으로부터 7-8년전인 것 같다. 몇년전에 한창 "바다이야기"로 떠들썩 할때 주목 받은 사람이 있었으니 그것은 바로 노전대통령 조카 "노지원"씨이다.

내가 노지원씨를 만난것은 2001년 초. 모 통신사에서 일을 하면서부터이다. 그렇게 같이 근무를 하게 되었고 같이 소주도 한잔 하면서 노무현 전 대통령에 대한 이야기를 조카인 노지원씨에게 들었다.

그는 자주 좋은 이야기를 해 주었고, 아마도 열심히 노력 하라고 이야기를 해 주곤 하였다.  오늘 내가 다시 읽고 있는 이 책을 필자에게 선물로 주었다.

그것이 바로 " 노무현과 국민사기극" 이란 책으로 전북대 "강준만" 교수가 쓴 책이다. 아마 그 무렵 막 대통령 후보로 준비를 하고 있었던 시기 였던걸로 기억을 한다.



필자는 그때는  정치에 별로 관심이 없었다. 그져 그 당시엔 정치하면 좋은 이미지 보다는 나쁜 이미지가 더 많았기 때문이고 또한 어린 나이라 세상 물정을 몰랐기 때문이다. 물론 지금도 정치하면 그리 좋은 이미지로 보이지는 않는다. 그렇다고 해서 지금 세상 물정을 아는 것은 아니지만 그래도 이렇게 나이를 먹으니 조금은 세상이 어떻게 돌아 가는지 알아 간다.

그 책 첫장에는  아래와 같은 글로 적혀 있다.



"정치인은 신문의 밥이다"

이것이 지금 오늘날 영원히 그분을 가슴속에 묻어 두는 빌미를 제공한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 지은이 강준만 교수는 "인간 노무현" 에 대하여 철저하게 파악하여 이 책이 큰 반향을 일으켰다.




대통령에 있으면서도 서민같이, 퇴임후에서도 농촌마을에서 가장 서민적인 대통령으로 남으려 했던 분이다. 그때는 아무렇게나 읽고 -실제로는 읽어도 그리 많이 인간 노무현에 대하여 이해하지못하는 - 놓아 두었던 그 책을 오늘 그분 영결식에 다시 꺼내어 들었다.

그렇게 한두장씩 읽어가다 보니 많은 것이 TV나 언론 신문에서 비치던 모습이 하나씩 머리속을 스쳐 지나간다. 나도 모르게 눈에 눈물이 고인다.

차분히 그분을 위한 음악을 들어본다.  

 

이제 그분은 좋은 곳으로 가셨지만 다시한번 이 책을 통하여 마음 속에 그분에 대하여 다시금 되새겨 볼려고 한다. 부디 좋은 곳으로 가시길 바란다.  가족분들도 힘내시길 바란다. 부디 영원히 국민의 가슴속에 남아 있는 국민의 대통령이 되길 바란다. 책을 다시한번 의미를 되새기며 읽어 보련다.


Posted by 엔시스

오늘 인터넷에 떠도는 사진 한장...나는 거기에서 눈을 띄지 않을수 없었다...역시 사진한장이 보여주는 느낌은 참 인상적이다,.여러 말이 필요없다 ..한번 보자...이거 완전 대박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하하,,,웃음밖에 안 나온다....사진 출처는 위 사진에 있으니 알아서 하시고...누가 이분을 몇일전 대통령이라 생각하겠는가?   그저 웃음이 나온다..왠지 정말 옆집 아저씨 같고, 더욱 서민적인 이미지에 어울리는 것 같다.   봉하마을 이장아저씨,..ㅎㅎㅎㅎ

결코 돈 많은 사람들이 잘못은 아니지만 퇴임후에 떵떵거리며 사는 것 보다 낙향하여 고향민들과 서민들과 같이 겪이 없이 지내는 모습이 참 인상적이다..

노무현 전 대통령 홈피는 더욱 북적이고 있고, 현재는 접속조차 원활하지 않다...그리고 시민들과 같이 찍은 사진을 올려 놓아 사진을 받을수 있게 서비스도 하고 있다,..

http://pic.knowhow.or.kr/picture/list.php

아무튼 위 사진을 보고  보통 옷이 날개다 라고 하면 위 반대 경우일때 쓰이는 것이 맞을진대..ㅋㅋ

위 사진 찍은 연합뉴스 사진 기자분  " 대박입니다요"

가만히 위 사진 한장을 바라보며 참 많은 걸 생각하게 하고 지난 5년이 이사진 한장 속에서 고스란히 베어 나오는 것 같다라는 생각을 했다.....건강을 위해서 금연 하시죠..

Posted by 엔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