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금융권에서는 USB 메모리를 사용금지를 내리면서 보안을 강화 한다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USB 이동 디스크를 많이 들 사용하는데요...이거 안 쓸수도 없고...참...그러다가 분실이나 바이러스에라도 걸리면 참 난감합니다..



그중에 바이러스와 분실에 대비하기 위한 방법에 대하여 알아 보겠습니다.

  • 파일에 암호를 걸자.
    • 위에서도 이야기 하였듯이 USB를 사용해야 하는데 사용 하지 않을 수도 없고, 무조건 안쓴다는 것이 최고 방법이긴 하겠지만 구더기 무서워 장 못담그는 일이 일어나서는 안될 것이다. 대신 그 위험은 잘 관리를 하여야 할 것이다. 조직보다는 개인적인 관점에서 사용할 시에는 부득이 하게 USB를 사용하게 된다면 모든 파일에 암호를 걸어 놓으면 좋겠다. 혹시 분실에 대비하기 위한 예방책이 될 수도 있다.
  • 바이러스 감염.
    • USB의 사용처를 보게 되면 자신의 PC나 노트북에서 사용한다면 바이러스 감염에 잘 일어나지 않는다. 하지만 이동디스크는 다른 PC나 노트북에서 자주 사용하기 때문에 그 PC와 노트북이 취약성이나 바이러스가 안 걸렸다는 보장이 없기 때문이다. 외부에서 USB를 사용했다면 반드시 최신 백신이 깔려 있는 곳에서 반드시 검사를 하고 사용해야 한다.
  • 주기적인 USB 파일 백업후 삭제
    • 말 그대로 USB는 이동디스크 형태로 잠시 PT를 한다든지 아니면 여러가지 미팅시에 준비하기 위한 파일들을 대부분 담아 두는 경우가 많다., 물론 노래만 듣는 사람들도 있겠지만...아무튼 중요한 파일을 USB에 자꾸 저장을 하여 그곳이 정보나 데이터 저장소가 되어서는 안된다. 최근에는 USB가 대 용량으로 나오는 경우가 있어서 삭제하기 보다는 자꾸 추가 하는 사람들이 있기 마련이어서,. 주기적으로 USB를 검사하여 파일을 전부 백업받고 포멧시키거나 최소한에 파일만 남겨 두는 것이 좋겠다. 꼭 그렇게 하기 바란다.


개인적으로는 USB 분실에 많은 대비를 해야 할 것입니다. 우연히 가지고 다니던 USB가 휴대폰에 액세서리로 두었다가 분실 한다든지, 아니면 그냥 가지고 다니다가 분실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럴 경우 대부분 USB에는 중요한 파일이 들어 있는 경우가 있는데 가능하면 이동디스크에 파일은 반드시 암호를 거는 습관을 들인다면 분실을 하더라도 1차적인 예방을 막을 수 있을듯 합니다.

다 알고 있는 내용이라구요? 하지만 자신의 USB 메모리에 과연 몇개나 파일에 암호가 걸려있는지 지금 당장 확신 해 보시죠?



 

 

Posted by 엔시스

서버 클라이언트 관계에서 요청하는 쪽이 클라이언트라고 한다면 서비스를 제공해주는 쪽을 우린 서버라고 합니다. 이러한 서버 가격도 지금은 많이 내려서 거의 피씨 수준이 되어 버렸는데요.. 1년 365일 시스템이 멈추지 않고 운용이 되다보니 하드디스크의 경우에는 많은 애러가 발생합니다.
 

리눅스서버이며 하드디스크 에러발생된 화면



이러한 상황들은 종종 발생이 되는데 아마도 엑세스가 많은 하드디스크에서 일어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럴때 우린 시스템 관리자로서 다음과 같은 사항을 꼭 염두를 해 두어야 합니다.

  • 하드디스크는 소모성으로 꼭 백업을 해 두어야 한다. 여기서는 로컬백업도 있지만 원격지 백업을 의미한다.
  • 하드디스크 가격이 많이 저렴해져서 레이드 구성시 미러링 구성을 하는 것이 좋다.
  • 주기적으로 서버에 있는 데이터를 외장형 디스크를 이용하여 백업 받는 것이 좋다.
  • 자주자주 점검해 보는 습관을 가지는것이 좋다.

때로는 아주 중요한 데이터가 있는 하드디스크가 인식이 안되는 경우가 발생이 되어 복구 업체에 맡긴다 하더라도 많은 비용과 또는 비용도 비용이지만 중요한 데이터를 소실하는 경우를 많이 봐 왔습니다.

위 상황도 리눅스 시스템에서 3번째 하드디스크인 SDC 디바이스 장치에서 하드디스크 인식을 하지 못하고 있는 화면입니다. 담당자에 의하면 많은 데이터가 있다고 하는데 참 안타까운 상황이었습니다.

결론은  하드디스크는 언제든지 고장날수 있으니 백업을 철처하게 잘 하자로 결론이 지어질 듯 합니다.



Posted by 엔시스



1. 사례 #1  외장형 하드디스크도 최선은 아니다.


얼마전 휴일이었습니다. 12층에 사는 평소 아이 엄마와 친하게 지내는 XX 엄마 남편분께서 전화가 왔습니다. 평소에 아이들과도 서로 이웃처럼 잘 지내기에 그 분과도 가끔 술도 한잔 하곤 합니다..A는 필자 B는 이웃분


B: " XX 아버지? 혹시 시간 있으세요? "

A: " 네..지금 특별한 일 없습니다."

B: " 그럼 제 외장형 하드디스크 좀 봐 주세요"

A: " 네..알겠습니다"



라고 말한후에 12층으로 올라갔더니 열심히 논문을 쓰고 있고 일부 데이터는 외장형 하드디스크에 들어 있으며 또한 회사 중요한 파일도 일부 저장이 되어 있다고 합니다.

그렇게 하여 외장형 하드디스크를 보았더니 "LED"에 불이 들어오는데 가만히 소리를 들어보니 "딸그락 딸그락" 거리는 소리가 들였습니다.







아마도 외장형 디스크를 쉽게 휴대를 하고 다니다 보니 아무래도 충격에 물리적인 손상이 있을 모양입니다.


"하는수 없이 데이터 복구 업체에 맡긴다고 하는데"  물리적 손상은 복구 업체 가져가도 복구가 안될수도 있습니다..

이렇게 외장형 디스크도 백업이라고 받아 놓았는데 데이터가 다 날라가니 정말 조심을 해야겠습니다. 백업에 백업을 해야 겠습니다. 결국 이중 백업을 해야 하는 것이지요..


아무튼 다른분의 일이었지만, 나의 일일 수도 있어서 집에 오는 즉시 이중 백업을 하였습니다. 덕분에 외장형 하드가 또 하나 써 먹었네요..여러분들도 이중 백업 꼭 하시기 바랍니다.




2. 사례#2.  보안도 중요하지만 백업도 중요하다.,



얼마전에 사용하고 있던 전화기에서 매우 당황스러운 경험을 하였습니다.  스마트폰으로 갈아탄후 이것저것 사용해 보고 있는데 기록되었던 연락처가 몽땅 날라가 버리는 경우가 발생했습니다.

" 어 폰이 꺼져 있네" 
" 켜 봐야지"
" 그런데 전원 버튼을 계속 누르고 있어도  폰이 안 켜지네"

아마도 밧데리가 모두 소진된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밧데리를 깔아 끼우고 전원 버튼을 한참 오랬동안 누르고 나니 폰이 켜졌습니다. 하지만 한가지 당황스러운 모습.. 그것은 스마트폰에 기록 되었던 연락처가 모두 날라가고 초기화가 되어 버렸습니다. 스마트폰을 처음 쓰는 저로서는 정말 당황스러웠습니다..



아무것도 없는 휴대폰 연락처 화면입니다. 아..그 많은 연락처가 다 날라갔습니다. 나중에 알고 보았더니 스마트폰은 전원 공급을 지속적으로 해 주어야 하고 저장장치를 어디에 두느냐에 따라 데이터를 복구하고 못하고 한다고 합니다.

다행히 스마트폰의 장점인 아웃룩과 연동을 하여 백업을 최근에 받아 놓았었습니다. 그런 고로 쉽게 다 시 복구를 할수 있었습니다.


사실, 그 많은 연락처를 다시 찾기도 힘드고 타이핑 치기도 힘든데 막막하기만 하였는데 백업을 잘 받아 놓았기 때문에 복구 할수 있었는데 다시한번 백업의 소중함을 알게 되었습니다.

여러분, 휴대폰으로 연락처를 관리하십니까? 그러면 지금이라도 반드시 백업을 받아 놓으시기 바랍니다. 요즘은 소프트웨어가 잘 되어 있어서 csv 파일이나 엑셀 파일로 저장해 놓으면 혹시 모를 분실이나 고장에도 대비를 할수 있습니다.

" 보안만 중요한게 아니다. 백업이 더 중요할지도 모른다"






Posted by 엔시스

시스템관련 업무를 하다보면 백업에 대한 중요성을 많이 알게 됩니다. 특히 가정이나 사무실에서 사용하는 PC도 마찬가지지요. 그런의미에서 티스토리 블로그 백업에 대하여 한번 살펴 보고자 합니다. 왜냐하면 소중한 블로그의 글이 한순간 없어 질수도 있기 때문이죠..백업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습니다.
아마도 티스토리 사용은 많이 하지만 정기적인 백업은 받지 않을 것입니다. 백업의 중요성을 일깨우고 만일의 경우 데이터 복구도 가능하기에 이 포스팅을 보는 즉시 백업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 편집자 주


그럼 차근차근 티스토리의 백업을 한번 살펴 보겠습니다..


1. 티스토리에 로그인을 합니다..






2. 환경설정에서 > 데이터관리를 클릭 합니다..




3.  데이터 교정을 합니다..


화살표에 보시는 바와 같이 데이터 교정을 한번 해 줍니다...아무래도 한번 교정을 해 주는게 좋겠죠..올바른 데이터 정렬을 위한 작업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4. 데이터 백업을 합니다..





백업시에는 용량이 조금 많아 지더라도 첨부파일을 포함하여 백업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그래야 추후 첨부파일을 이용하여 복구를 하실수 있습니다.





데이터 백업을 위한 화면입니다..쉽죠...하지만 실천을 잘 하지 않게 됩니다. 따라서 유사시, 아니면 데이터 분실시에 백업으로서 다시 원상 복귀를 할수있습니다. 최악의 경우는 티스토리가 아니더라도 설치형 텍스트큐브등으로도 호환이 되지 않을까 합니다.

따라서 자신이 중요한 글이고 중요한 사진이 있다고 한다면 반드시 백업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가장 중요한 콘텐츠가 날라가는 일은 막으셔야 합니다. 

백업 받는 방법은 쉬우나 우리가 잊고 지내는 경우가 있지요..늘 백업의 중요성을 주변에서 느끼고 하기 때문에 티스토리 블로그 운영자는 반드시 백업을 하라는 의미에서 포스팅 해 보았습니다..

지금 바로 백업 하십시요..@엔시스





Posted by 엔시스

평소에 잘 사용하고 있는 업무용 노트북이 아침에 출근하자 마자 켰는데 말썽을 일으킨다. 분명히 어제 퇴근 할때까지만 해도 잘 사용하던 PC였는데..어쨌든...

부팅이 되질 않는다..다행히 얼마전에 백업을 일부 받아 놓긴 했지만 그래도 몇가지 중요한 파일이 있기 때문이다..



후레쉬가 터지는 바람에 노트북에서 빛이 반사되고 있었다. 복구를 하기위하여 드라이브를 검색하고 있는 있는 것이다. 그렇게 복구와 덮어쓰기를 진행을 하였지만 역시 부팅이 잘 되지 않은다. 파일이 많이 손상이 되었는지 아니면 하드디스크가 잘못되었는지 괜히 풀백업을 하지 않은 것을 후회하게 된다.



부팅중에 이런 메세지를 보면 불안하다. 그래서 이제는 가끔 풀백업을 받으려고 한다. 항상 업무용 노트북이나 자신의 노트북은 파티션을 나누어 사용하길 습관화 하고 가능하면 중요한 폴더는 백업을 자주 받아야 한다.

그렇게하여 오전내내 작업한 끝에 다시 복구 할수 있었다. 엄밀히 말하면 덮어 씌우기 하여 손상된 윈도우 운영체제을 다시 복구하였다고 보면 되겠다..다행히 운이 좋았던거 같다,.

몇몇 아이콘은 제대로 동작하지 않지만 다시 풀 백업 받는데는 무리가 없고, 꺠끗하게 정리 한 다음 다시 설치를 해야 하겠다..여러분 중요한 파일은 미리미리 백업 받아 놓으세요...

늘 남들 앞에서 백업이 중요하다고 외치는 저에게도 " 이런 황당한 경우"가 생기더란 말이죠..그래서 사람은 체험을 해 봐야 그것을 깨닭는 모양입니다.

그나마 저도 미리 받아 놓은 파일이 있었기에 덜 불안 했답니다..정말 백업은 중요합니다.. 여러분 미리미리 생각날때마다 중요한 파일은 이중삼중으로 백업을 좀 받아 두시는게 좋겠습니다..

이젠 디바이스가 워낙 많다보니 하나만 믿기에는 부족한거 같아요..여러군데 해 놓으면 그중에 하나는 건질수 있습니다..단 쓸데 없는 것 보다는 자신이 중요하다고 느끼는 자료만입니다..

"백업의 생활화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습니다" 






Posted by 엔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