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웃중에 따뜻한 카리스마님이 있습니다.  따뜻한 마음에 카리스마가 있는것 같지는 않는데..이번에 새로운 책을 출판 하셨다고 하는군요... 책 제목이 "서른번 직업을 바꿔야만 했던 남자" 이네요..

몇년전에 자주 만나 뵙고, 제 고민도 이야기 하고 , 특히 환하게 웃은 모습이 인상 깊었습니다. 이제는 유명 블로거가 되셔서 많은 이들에게 커리어 코칭도 해 주고 계시네요..진짜 직업을 30번 바꾸었는지 모르겠지만 수많은 직업군을 가져 보았기에 더 따뜻한 이야기를 묶어 내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책 대박 나시길 바랍니다..^^;;; 너무 바쁘게만 사시지 마시고, 저 같은 변방에 블로거에도 관심을 가져 주시면 감솨~~ 밥 한번 사 주세요 ^^  책도 한번 사서 읽어 봐야 겠군요...작가에게는 책을 사서 읽어 봐주시는 분이 제일 고맙다고 하더군요.. 요즘 책읽는 재미에도 푹 빠져 있습니다. 해야 할 것은 많고, 배울꺼도 많고, 책도 읽어야 하고, 가족도 챙겨야 하고...대한민국 가장들 화이팅입니다요 @엔시스.





Posted by 엔시스

내가 그(정철상)를 안 것은 한창 블로그가 트랜드가 될때, 그러니까 지금으로부터 2-3년전이 될 것 같다. 서울에 한 블로거모임에 참석한 비디오를 보고 알게 되었다. 그리고 얼마후에 블로그를 운영한다고 하여 블로그를 방문해 보았다. 닉네임 '따뜻한 카리스마' 를 쓰고 블로그를 운영하는 것이었다.

마침 블로그에서 그의 저서 '비전에 생명력을 불어넣어라' 라는 이벤트 하고 있었는데 선물을 받게 되어 읽게 되었다.

평소 자기계발과 동기부여에 관심이 많은 본인으로서는 아주 잘 읽은 책이기도 하다. 결국 사람은 비전이 없으면 죽은 삶이고 또한 비전이 있다하더라도 그 삶의 목표와 지향점이 되는 비전에 생명력을 불어 넣지 않으면 결국 쓸모 없다는 이야기이다. 이미 제목에서 모든 것을 말해 주고 있다. 그렇게 블로그를 통하여 이웃 블로거로 알게 되었다.

그런 그가 이번에 지난 5년간 준비한 서적을 새롭게 들고 나왔다. 파워블로거로 소문난 그이지만 이번에 책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라는 책은 많은 부분을 이웃 블로거들과 함께 하여 만든 책이라 한다.

제목도 블로그를 통하여 공개공모하여 지은것이라 한다.



어떠한 내용일까?

이 책을 내용은 300페이지 분량으로 20대 청춘들이 겪는 심리적인 부분과 상담하면서 겪은 내용을 잘 묘사하고 있다. 실제 우리가 주변에서 겪을 수 있는 일을 아주 쉽게 풀어가고 있기 때문에 그 다지 머리 아프게 읽지 않고 아주 가볍게 읽어도 좋은 이야기이다.  본인도 가볍게 읽을 수 있었는데 결론은 '삶은 자신의 내면의 세계을 알아가는 과정이다' 라고 한문장으로 귀결 될꺼 같다는 내 나름대로 결론을 지어 보았다. 그렇게 하기 위해선 내면에 대한 심리를 잘 알아야 하고 상대방의 심리, 남성의 심리, 여성의 심리, 20대의 심리, 30대의 심리, 40대의 심리,,등등 내면을 잘 파악 하여여야 한다는 것이 아닐까?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저자 인터뷰 - "20대가 제일 불쌍해요"

그럼 과연 이 책을 지은 저자는 어떤 생각으로 글을 썼는지 잠시 그의 생각을 들어 보자. 이는 사전에 협의 없이 근처 대학에 외부 강연을 나갔다가 시간이 조금 남아서 전화를 하고 무조건 찾아가서 인터뷰 한 내용이다. 반갑게 맞이해준 저자와 사모님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 저자 블로그에 자주 방문하는 블로거는 사모님 모습을 자주 공개하기에 얼굴이 익숙했다.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저자 정철상 교수>

인터뷰에서도 저자는 말하지만 꼭 20대에 국한 되는게 아니라 30대 40대가 읽어도 좋다라고 말하고 있다. 인터뷰는 질문이 생명인데 사전에 준비된 질문이 아니라 바로 즉흥적인 질문이어서 저자에게 미안하기도 하였다. 앞으로는 사전 질문이라도 좀 준비 해 가야겠다. 처음엔 인터뷰까지는 아니고 잠깐 얼굴이나 볼려고 했는데...블로거 기질이 발동을 해서 그냥 밀어붙였다.

아무튼, '심리학이 청춘에게 묻다' 출간을 다시한번 축하의 말씀을 드리고, 갑자기 찾아간 저에게 반갑게 맞이해 준 저자 정철상 교수님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 그리고 즉흥적인 인터뷰에 응해 주신 것에 대해서는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  혹시 그의 강의를 듣지 못하는 사람들은 책을 한번 읽어 보아도 좋겠다고 조언을 해 본다.  그리고 <심리학을 통한 자기계발 워크샵>도 한다고 하니까 관심 있는 분들은 한번 참석해 보아도 될꺼 같다.  @엔시스.

Posted by 엔시스

따뜻한 카리스마라는 닉네임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계시는 정철상님 이벤트에 당첨이 되어 책을 읽었다.  늘 자기계발에 관심을 가지고 있었던터라 더욱 가치있게 있을수 있었다.



이 책은 아직도 자신의 비전을 찾지 못해 헤메고 있는 일반 모든 사람들에게 좋은 필독서가 될 듯하다. 실제 비젼이 무엇인지 왜 비전을 만들고 기록하고 실천해야 하는지를 알려 주고 있는 책이다..

대부분 사람들은 꿈이 있다. 하지만 그것은 구체적이지 않고 단지 꿈이라기 보다는 그져 무엇가 욕망에 지나지 않는다. 하지만 뚜렷한 비젼을 세우고 항상 가슴에 품고 다니면서 되뇌이면서 그 비전을 향해 생명력을 불어 넣는 것이다. 그런 방법들은 이책에서 제시해 주고 있다.

그건 다양한 사례와 인물 연구를 통하여 보여 주고 있다.



특히 이 책을 읽으면서 '비전'에 대하여 다시한번 생각을 하게 되었고, 나만의 비전과 사명을 세워야 겠다는 생각을 해 보았다. 늘 느끼고 생각하는 것이지만 자기계발서는 읽을때는 좋은데 실천이 문제다.  늘 실천이 문제인것이다,.이번만은 꼭 실천해 보자.

그리고 마지막 책 부분에 계획서와 비전양식, 월간,주간,일간 계획서가 있어서 자신의 계획을 미리 세워 그대로 실천해 보는 것도 좋겠다. 

이 책은 가장 강점은 아마 책을 기획 할때도 신경을 썼던 부분일꺼 같은데 한 꼭지 제목이 끝나고 나면 기록을 할수 있게끔 만들어 주어 책을 읽으면서 자신의 생각을 적을 수 있다.

그리고 가장 마지막 장에 보면 혹시 이책을 분실하였을 경우, 귀중한 책인 만큼 누구누구에게로 보내 줄수 있도록 양식을 만들어 놓은 아이디어는 괜찮은 것 같다.

앞으로는 책을 읽으면 반드시 하나 이상은 장점을 찾아 반드시 내것으로 체화시켜 실천하고 실험해 보도록 해야겠다.

사실 저자로서는 독자가 무료로 책을 받아서 읽기 보다 제 값을 주고 구매하여 읽어야 좋겠지만 선듯 이벤트를 열어 무료로 읽게 해준  저자 정철상님(존칭을 무얼로 해야할지 몰라 이름 끝에 님이라 붙인다)에게 다시한번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

혹시 부산에 계신다면 바쁘지 않는 시간이면 언제 한번 식사나 차라도 대접하면서 비전에 대한 더 많은 조언과 이야기를 듣고 싶다.  혹시 연락드려도 되런지요?  앞으로도 꾸준한 비전 제시를 해 주기 바랍니다...


비전에 생명력을 불어넣어라
카테고리 경영/경제
지은이 정철상 (중앙경제평론사, 2007년)
상세보기


Posted by 엔시스